TXT/Life Log2021. 7. 24. 10:54

1. 초점: 빨간양말

2. 테마: 누가 언제 어떻게

3. 원만633

원만633
체력 산책 1시간
지력 트라우마는 어떻게 유전되는가
심력 쓰기명상

4. 나의 사명: 나는 세상으로 빛을 가져와 사람들을 밝게 비추겠습니다.

 

   나는 인류의 영적 성장을 돕기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습니까?

   나는 인류의 영작 성장을 돕기 위해 어떻게 할 수 있습니까?

   결심했습니까?

 

   영화보기

 

5. 오늘 할 일: 영화보기

고객 고객이 원하는 것은? 고객이 원하는 가치는? 고객에게 어떻게 기억되고 싶은가? 나는 어떻게 할 것인가?
기적의 방 함께 성장 함께 성장 적극 참여한사람 잘 듣는다.
나의 이야기를 기록하여 나눈다.
혜연언니
주리언니
혜연언니 축하하기 사랑 성장을 함께 기뻐하는 도반 잘 듣는다. 축하한다.

 

6. OH~늘!

OH~늘!
오늘 기뻤던 일 김상경대표님이 코칭 5회를 선물해주셨다.
오늘 잘한 일 산책했다.
오늘 감사해야할 일 날은 덥지만 모두 건강하니 행복합니다.

7. 일기:

 

 

오늘 새벽 5시 기적의 방에서 특별히 기억에 남는 것은

 

용서

내 생각 should 와 must를 버리고

있는 것을 있는 그대로

있지 않은 것을 있지 않은 그대로

보고 듣기

 

촉진자계약

그 사람이 내게 그렇게 나타나도록

나는 무엇을 제공했고

나는 무엇을 제공하지 않았는지

자기 점검으로 갈 것.

 

피해 의식에 사로잡혀서 상대방을 바꾸려하면 절대 바뀌지 않는다.

 

순종하길 바람=내가 순종하고 내가 헌신해야함

 

말로 창조하고 말로 계약하는 것은

미해결 과제의 센서를 만드는 작업

 

엄마에게 위로해달라고 요청하니

엄마의 기분이 점점 더 좋아지시는 것을 경험하면서

또 하나의 촉진자 계약이 끝났음을 느꼈다.

 

나에게 도움이 필요하지 않을 때라도

내가 먼저 도움을 요청하고

내가 먼저 다가올 공간을 주는 것을 배우라고

엄마가 내 앞에 그렇게 나타나셨었구나~...

 

엄마가 그런 사람이 아니고

내가 엄마가 그렇게 나타나도록

내게 다가올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지 않았었다...

 

촉진자계약이 끝나자

약한 모습을 보이면

"너가 잘못했으니 그렇지!"

하고 비난과 공격을 받는다는 과거의 패턴

약점이 나중에 공격으로 돌아와

배신감을 느낀다는 과거의 패턴은

거짓말처럼 바뀌었다.

 

내 태도에 따라 상대방이 180도 바뀌는 경험을 차곡차곡 쌓아가면서

나는 피해자가 아니라 내가 창조자라는 것을 알아간다.

나는 그것을 경험하러 이곳에 왔다.

 

나는 누구인지

나는 무엇을 할 수 있는지

 

오늘도 기적의 방을 이끌어주신 한국맘코칭센터 임주리 대표님께 고맙습니다.

함께 대화를 나눠주신 기정의 방 식구들 고맙습니다.

사랑합니다.

 

기적의 방 알아차림 전제글은 한국맘코칭센터 임주리 대표님 블로그 마인드가드너에서 본문과 댓글로 확인해주세용~!

 

 

 

 

어제는 비전노트를 작성하면서 나의 초점이 이곳에서의 삶의 질 향상보다는

영적 성장에 훨씬 더 초점이 맞춰져있다는 것을 알아차렸다.

이곳에서 나타나는 모든 현상은

그것이 삶의 질 향상에 좋던 나쁘던간에

모두 영적 성장을 위한 도구라는 생각. 

그래서 내게 삶의 질 향상 자체는

하이리스크 하이리턴 영적성장을 위해서라면

버리고 갈 수도 있어보이는 뭔가였다.

 

하지만 영적바탕이 전혀 없는 분위기에서 자라

오컬트의 어둡고 어두운 긴 터널을 통과하며 인간은 영적존재라는 것을 이해하고

여기나없이 있음:이곳 나 되어감이 49:51, 51:49를 왔다갔다하는 ALP삶의 질 향상센터에서 배우고

다시 영적 성장 쪽으로 기우는 것은

나름 다 이유가 있을 것 같다.

 

하여간 인생사를 한 페이지에 정리하니 정말 일목요연하게 잘 보이는구나...

 

비전노트를 김상경대표님께 보여드렸더니 코칭 5회를 선물해주셨다.

비전탐색기를 가질 생각이었는데 비전노트를 개발하신 김상경대표님께서 코칭을 해주시다니 든든하다.

고맙습니다.

 

고맙습니다:)

Posted by logosles

댓글을 달아 주세요